수족구병 초기 증상 및 원인, 전염, 잠복기, 치료(약), 연고, 예방, 수포 관리, 병원 : 성인(어른), 아기, 유아


수족구병은 입, 손, 발에 물집이 생기는 비교적 흔한 급성 바이러스 질환입니다. 이 감염 질환은 모든 연령대의 사람들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지만, 일반적으로 5세 미만의 어린이에게서 발생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수족구병은 대부분 7~10일이 지나면 서서히 회복됩니다. 그러나 바이러스의 종류에 따라 드물게 호흡곤란이나 경련 등의 증상을 보이다가 뇌수막염, 뇌염과 같은 심각한 합병증을 초래할 수도 있습니다.

수족구병에 대한 특별한 치료법은 없습니다. 다만, 감염의 위험을 낮추기 위해 일상에서 최대한 손을 자주 씻고, 수족구병이 있는 사람과의 긴밀한 접촉을 피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이 글에서는 수족구병 증상과 원인에 대해 살펴보고 이에 대한 치료, 전염, 잠복기 등에 관하여 자세히 알아봅니다.

수족구 원인

수족구병은 장 바이러스의 일종인 콕사키 바이러스 A16에 의해 발생합니다. 최근에는 엔테로 바이러스 71에 의한 수족구병의 집단 발생이 보고되고 있습니다.

수족구병은 전염성이 있기 때문에 이 바이러스들 중 하나에 감염되면 다른 사람에게 바이러스를 퍼뜨릴 수 있습니다. 대개 접촉에 의해 전염되며, 환자의 호흡기 분비물이나 수포의 진물 등으로 비말 감염됩니다.

공기에 의해 전염되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은 감기와 마찬가지로 아이들의 손과 입을 통해 전염됩니다. 장난감을 통해 옮기도 하고, 다른 아이가 방바닥에 흘린 침을 손에 묻히고 입에 가져가서 걸리기도 합니다.

드물게 성인도 수족구병에 걸릴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수족구병은 성인에게 예외적인 질병이오나 외부에서 침입하는 바이러스를 충분히 물리칠 수 있는 면역 기능이 낮은 경우 수족구병에 걸릴 가능성이 높습니다.

때때로 입안에 생긴 물집은 헤르페스 바이러스에 의한 구내염과 유사한 양상을 보입니다. 따라서 유아이거나 아기라면 소아과 의사를, 성인이라면 피부과, 내과 의사의 정확한 진료를 받는 것이 적절합니다.

수족구병 초기 증상

수족구병에 감염되면 3~6일간의 잠복기를 거쳐 발열, 식욕 부진, 두통, 인후통, 통증이 있는 입안의 물집, 손과 발바닥의 붉은 발진 등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일반적인 수족구병의 초기 증상은 발열과 인후통입니다.

물집과 발진은 열이 시작된 지 1~2일 후에 나타납니다. 발진은 보통 붉은색의 납작한 반점처럼 보이며, 주로 손등과 발등에 잘 생깁니다. 통증이나 가려움증과 같은 임상적인 증상은 거의 없습니다.

입천장 뒤쪽의 연한 부분인 연구개에는 4~8mm 정도의 심한 통증의 물집이 잘 생기고, 유아기보다 어린 아기에게서 침을 삼키지 못해 침을 많이 흘리고, 음식을 잘 먹지 못하며, 심한 경우 탈수에 이를 수 있습니다.

수족구병 전염력은 물집이 잡힌 후 1주일간 잘 옮깁니다. 그러나 그 이후에도 수주일간은 전염시킬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엔테로 바이러스 71에 의한 수족구병은 콕사키 바이러스 A16보다 증상이 더 심하게 나타납니다. 심한 경우 합병증으로 무균성 뇌막염, 마비성 질환, 뇌염과 같은 신경계 질환을 동반할 수 있습니다.

수족구병 증상 사진

손의 수족구병
발의 수족구병

수족구병 치료

손과 발이나 입안에 있는 물집을 터트리면 악화될 수 있으므로 가급적이면 터트리지 않아야 합니다. 또한 통증이 있다고 해서 연고를 발라서도 안 됩니다. 일반적으로 발진은 1주일 정도가 지나면 저절로 사라집니다.

경미한 열과 심한 통증이 있는 경우에는 아세트아미노펜(타이레놀), 이부프로펜 계열의 약물을 사용하면 증상의 정도를 경감시키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증상이 심한 경우 입안 병변으로 음식이나 물을 섭취하지 못하여 탈수가 오거나 심하면 탈진 현상 및 쇼크가 올 수 있으므로, 어른이나 아이의 몸 상태가 많이 아프더라도 물을 조금씩 자주 먹여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먹는 양이 심하게 적다면 입원을 통해 정맥으로 충분한 수액을 공급해 주어 탈수 현상을 예방해야 합니다. 39도 이상의 고열이 있거나, 38도 이상의 열이 48시간 이상 지속되는 경우에는 응급 상황으로 간주됩니다.

아기, 유아 수족구병 대처방법

환자는 3가지 사항을 유의해야 합니다. 열이 많이 나면 열성 경련을 주의하고, 구강 내 병변에 의해 잘 먹지 못하는 경우 탈수에 걸리지 않도록 하며, 드물게 발생할 수 있는 합병증에 주의해야 합니다.

1. 열성경련 주의하기

열이 많이 나면 해열제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럼에도 열이 심하게 난다면 옷을 벗기고 30도 정도의 뜨뜻미지근한 물로 몸을 닦아줍니다. 해열제를 사용하면 열을 떨어뜨리고, 입안이 아픈 것을 줄일 수 있습니다.

권장되는 해열제는 타이레놀과 부루펜입니다. 부루펜은 타이레놀보다 해열제의 지속기간이 더 길기 때문에 자주 먹이지 않아도 되며, 고열이 있는 6개월이 지난 아기에게 사용하는 것이 권장됩니다. 단, 6개월 이전에 출생한 아기이거나 아이가 탈수가 심할 때 부루펜의 사용은 가급적 자제해야 합니다.

2. 잘 먹

입안이 아픈 아이가 음식을 잘 먹지 못한다면 부드럽고 자극적이지 않은 음식을 주는 것이 좋습니다. 따뜻한 음식보다는 찬 음식을 주는 것이 좋습니다.

큰 아이가 설사를 하지 않는다면 아이스크림이나 빙수와 같이 차가운 음식을 주어도 좋습니다. 찬 것을 먹으면 입안이 얼얼해져서 아픈 것도 사그라듭니다. 아이스크림은 탈수를 막고 통증을 줄이는 효과가 있습니다.

맵고 시고 자극적인 음식보다는 담백한 음식이 좋고, 신맛이 나는 오렌지 주스나 감귤, 사과와 같은 신 음료나 과일보다는 수박, 바나나와 같이 새콤하지 않은 과일류의 주스를 먹는 것이 좋습니다.

3. 입 안 통증 줄이기

아기가 우유병을 빠는 경우 분유나 물을 컵으로 주는 것이 좋습니다. 입안의 헐은 곳이 우유병 꼭지에 부딪히면 아프기도 하고, 우유병을 빨 때 자극을 받아 힘들어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입안의 통증이 심해서 잘 먹지 못한다면 타이레놀이나 부루펜을 사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그럼에도 통증이 있다면 소아청소년과 의사의 판단 아래 입안 병변 부위에 제산제를 바르기도 합니다.

때때로 찻숟가락으로 소금을 담아 입에 넣으면 통증이 가라앉기도 하는데, 이 방법으로 통증을 가라앉히고자 한다면 하루에 4번, 좀 더 큰 아이의 경우 양치하듯이 뱉어주면 통증을 조금이나마 경감시킬 수 있습니다.

수족구병 예방 및 관리

수족구병 예방 및 관리

수족구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감염된 아이 또는 성인과의 접촉을 최대한 피해야 합니다. 여름과 가을에 특히 유행하므로 가능하면 아이들이 많은 곳을 피하고 손발을 자주 씻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세수를 자주 하고 양치질을 열심히 하며, 일을 본 후에는 반드시 손을 깨끗이 씻어야 합니다. 바닥은 물론 아이들의 손이 닿는 탁자, 의자 등도 자주 닦고, 같이 사용하는 장난감은 물로 자주 헹구어 주어야 합니다.

유아원과 같이 단체생활을 하는 곳에서는 천 기저귀보다 좋은 종이 기저귀를 사용하는 것이 수족구병이 퍼지는 것을 예방하는 데 더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종이 기저귀는 천 기저귀보다 위생적일 뿐 아니라 흡수율이 좋아 기저귀가 젖어도 표면에 물기가 적어 엉덩이가 뽀송뽀송한 편이며, 기저귀 발진을 줄이는 데도 종이 기저귀가 천 기저귀보다 조금이지만 더 낫습니다.

또한 천 기저귀보다 소변이나 대변이 샐 가능성이 적기에 대소변을 통해 병이 전염될 가능성도 적습니다. 종이 기저귀를 사용하고 있다면 기존에 사용하던 것을 사용해도 괜찮지만, 널리 알려진 브랜드 사의 기저귀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예를 들어 팸퍼스, 하기스 같은 브랜드의 제품이 좋은 종이 기저귀 축에 속합니다.

해당 질환은 별도의 예방 백신이 없습니다. 코의 분비물, 침, 물집의 진물, 감염된 성인이나 아기 대변에 직접 접촉하는 경우 사람 간의 전파가 가능하므로 환자와 접촉을 했다면 손을 깨끗이 씻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함께 읽으면 좋은 정보
참고 자료

해당 포스팅은 독자에게 유용하다고 생각되는 제품만을 공유하며,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지급받는 일정액의 수수료는 블로그 운영에 도움이 됩니다.